"정인아 미안해"…법원 밖 규탄 목소리 / 연합뉴스TV (YonhapnewsTV)

본문 바로가기

연합뉴스TV 뉴스

연합뉴스TV 뉴스

"정인아 미안해"…법원 밖 규탄 목소리 / 연합뉴스TV (YonhapnewsTV)

Page info

Writer 연합뉴스TV Date21-01-12 00:00 Hit2 Comment0

Body



"정인아 미안해"…법원 밖 규탄 목소리

[앵커]

'정인이 사건'의 첫 재판이 열린 날, 서울남부지법 밖에서는 시민들이 모여 정인양 양부모를 규탄하는 목소리를 냈습니다.

시민들은 양부모를 엄벌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.

조한대 기자입니다.

[기자]

서울남부지방법원 울타리에 수십 개의 조화가 세워져 있습니다.

정인양의 죽음을 슬퍼하는 시민들이 보내온 것들입니다.

조화엔 정인양을 위로하는 글들이 적혀 있습니다.

정인이 사건의 첫 재판이 열리기도 전인 이른 아침에 시민들은 조화가 세워진 법원 정문에 나타났습니다.

[현장음] "우리가! 지켜줄게! 우리가! 지켜줄게!"

시민들은 작은 힘이나마 보태고 싶어 나왔다고 말합니다.

[안은하 / 경기 부천시] "저는 지금 두 아이를 키우고 있는 평범한 엄마고요. 저희 둘째는 정인이랑 같은 개월 수…경찰부터 해서 우리 어른들까지 모두 그 아이를 지켜주지 못했다는 안타까움과 슬픔이 커서 이 자리에…"

양부모에 대한 엄벌을 촉구하기도 했습니다.

[이혜련 / 서울 구로구] "(정인이는) 유족이 없어요. 지금 이 모든 분들이 정인이의 엄마·아빠의 마음으로 온 거예요. 경찰·검찰분들이 이 사건을 엄중히 다뤄주셔서…앞으로 이런 사건이 일어나지 않도록 큰 벌을…"

한자리에 모인 시민들은 이번 재판이 아동 학대가 근절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.

연합뉴스TV 조한대입니다. (onepunch@yna.co.kr)

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: 카톡/라인 jebo23

▣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\r
https://goo.gl/VuCJMi\r
▣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/ Yonhap News TV\r
http://www.yonhapnewstv.co.kr/

Comment List

There are no registered comments.

Total 8,364건 1 페이지
게시물 검색

회원로그인









그누보드5
Copyright © misotv.co.kr. All rights reserved.  Contact : help@oxmail.xyz